Post

전현무 대상 박나래? MBC 연예대상 자격 있다

연예대상 박나래 대상도 유력한 이유

 

 

2017년 MBC 연예대상에 유력한 후보는 김구라, 유재석, 전현무, 김성주, 박나래 정도가 아닐까 싶다. 하지만 김구라와 유재석의 경우 MBC에서 딱히 뛰어난 활약을 선보인 것이 없기 때문에 올해는 그 가능성이 낮아 보인다.

.

 

물론 메인 MC 파워 하나만으로도 두 사람은 영원한 대상후보이지만, 솔직히 올해는 아니었다. 김구라는 라디오스타에서 김생민 구설수로 스스로 위기에 빠졌고 유재석은 '무한도전'에서 늘 그렇게 항상 똑같았기 때문이다. 

 

 

김성주의 대상 가능성도 매우 낮다. MBC가 정상화 되고 적폐를 볼아내는 과정인데다가 얼마전 파업 과정 중 가장 많은 이득을 본 사람으로 MC 김성주가 지목 되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복면가왕'을 잘 이끌고 온 점을 감안하면 최우수상 정도는 받지 않을까 싶다.

.

 

그렇다면 2017 MBC 연예대상은 누가 받을까? 아마도 '나혼자 산다' 메인 MC격인 전현무가 대상을 받지 않을까 싶다. 최근 예능감 포텐이 터지고 있는 전현무야 말로 '무한도전' 유재석의 신흥 대항마로 부상하는 상황이기 때문이다.

 

 

그런데 전현무만 대상에 유력한 것은 아닌다. MBC 연예대상 후보로 박나래도 지목 되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박나래가 대상을 받는다면 MBC에서는 여자 연예인 최초로 연예대상을 받게 된다는 점에서 새로운 MBC의 모습에 딱 어울리는 상이 아닐까 싶다.

.

 

특히 박나래는 '나혼자 산다' 시청률 상승에 큰 기여를 했고 박나래 때문에 '나혼자 산다'를 본다고 할 정도로 그녀가 차지하는 비중이 매우 컸었다. 또한 매회 큰 웃음을 선사해준 덕분에 배꼽이 빠질 정도였다는 시청자들의 호평이 많다.

 

 

최근 기안84와 환상 케미는 물론 충재와와 러브스토리까지 박나래 대상은 어쩌면 MBC 연예 대상의 피날레가 되지 않을까 싶다. 그러나 '나혼자 산다' 출연진이 워낙 잘한탓에 이번에는 개인이 아닌 팀인 '나혼자 산다' 대상이 유력할 가능성도 높다.

.

 

▲ top